산청군 기초의원 출마예정자는

산청시대 2017-07-10 (월) 23:06 5년전 4129

가 선거구...정명순, 김종완, 서진원 등 거론해
나 선거구...민영현, 신동복, 김수한, 조준행, 송정준 
다 선거구...김명석, 심재화, 김두수, 김성수, 홍명기
           무소속 서봉석, 최호림 가세 혼전 양상
라 선거수...이만규, 김영일, 안천원 3파전 구도로

 

산청군의원 선거구는 4개 지역으로 나눠져 있다. 출마자 거의가 자유한국당 공천을 원하고 있지만, 시천면에서 무소속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예정자도 나왔다.
또 신성범 전 지역구 국회의원이 있는 바른정당이 얼마나 후보를 낼 지에도 관심이 쏠리는 부분이다.

 

 

◇가 선거구

e9bba652e90788e560029df796bb8361_1499695

산청군 수부지역 ‘가’선거구는 산청읍과 차황면이 지역구로 2명의 군의원을 선출한다.
정명순 현 의원과 김종완 전 의원이 출마를 결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 서진원 전 금서면장이 출마권유를 받고 있는 것으로 들려온다.
●정명순(59. 산청읍) 군의원은 비례대표 의원으로 시작해 지역구에서 당선된 재선의원으로 3선 출마를 염두에 두고 있다.
●김종완(59. 차황면) 전 군의원 지난 지방선거에서 새누리당 공천을 받아 분패했으며, 설욕전을 준비하고 있다.
●서진원(63. 산청읍) 전 금서면장은 주위로부터 출마를 권유받고 있다. 서 전 면장은 산청읍 출신으로 차황면장을 역임한 것이 장점으로 작용한다.

 

 

◇나 선거구

e9bba652e90788e560029df796bb8361_1499695

‘나’ 선거구는 금서, 생초, 오부면을 묶어 군의원 2명을 뽑는다.
현 군의원인 면영현 전 의장과 신동복 의원, 여기에 김수한 홍화원 사장과 조준행 전 금서초 교감, 송정준 재경산청군향우회 총무국장이 거명된다.
●민영현(69. 금서면) 군의원은 재선의원으로 전반기 의장을 역임했다. 오부면장과 금서면장을 지낸 경력이 민 의원의 큰 자산으로, 3선 출마 여부가 관심이다.
●신동복(51. 생초면) 군의원은 1.5선 의원으로 내년 지방선거 출마가 확실시 되고 있다.
●김수한(61. 금서면) 홍화원 대표이사는 홍화 재배지인 금서면 주민들의 권유로 출마를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조준행(66. 생초면) 전 금서초등학교 교감은 “출마를 고민하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무소속도 고려하겠다”고 말해 여운을 남겼다.
●송정준(59. 생초면) 재경산청군향우회 총무국장은 모교인 생초고등학교 통합에 자극을 받아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 선거구

e9bba652e90788e560029df796bb8361_1499695

‘다’ 선거구는 단성과 시천, 삼장면으로 3명이 선출된다.
 김명석, 심재화 군의원 출마가 확실시 되고 있는 가운데 조성환 의원이 불출마한 시천면에서 후보 난립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김명석(59. 단성면) 군의원의 3선 출마가 확실시 되고 있다. 자유한국당 소속인 김 의원은  타 정당 입당 권유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심재화(69. 삼장면) 군의원은 4선에 도전한다. 4선의원이 되면 산청군의회 최고 다선의원이 된다.
●김두수(53. 단성면) (주)금성 대표이사는 경상대 경영학 박사로 일찌감치 지방선거 출마를 겨낭해 준비를 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수(56. 시천면) 덕산행복나눔회장은 산청군 새마을회 회장을 지낸 경력을 기반으로 출마 채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들려온다.
●홍명기(48, 시천면) 산청군 이장단협의회장도 내년 지방선거 출마를 준비해 왔다는 후문이다.  
●서봉석(56. 시천면) 전 군의원은 미리부터 무소속 출마를 결심하고 선거전에 뛰어들고 있다.
●최호림(48. 시천면) 산청소방서의용소방대 연합회장 역시 무소속 출마를 확정하고 준비를 하고 있다.



◇라 선거구

e9bba652e90788e560029df796bb8361_1499695

‘라’ 선거구는 신안, 신등, 생비량면이 지역구로 2명을 선출한다.
이만규, 김영일 현 의원의 출마에 안천원 신등면체육회장이 가세한 형국이다.
●이만규(62. 신안면) 군의원은 성주 이씨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3선 고지 탈환을 위해 준비 중이다.
●김영일(54. 신안면) 군의원은 현재 무소속으로 재선 출마를 공식화하고 있다. 자유한국당에 입당할지에 관심이 모아진다.
●안천원(61. 신등면) 신등면 체육회장은 지난번 지방선거에 2중 당적 문제로 출마를 포기했다. 재기를 노리고 있다고 전해진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