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레 디지털시스템’ 혁신포용성장 모범답안

산청시대 2020-06-11 (목) 12:03 26일전 106  

지출이었던 소비가 일자리로 거듭난다

134be4463f39b2cbf79e95cb3ad399dd_1591844



■두레 시스템은 K-디지털경제시스템

‘두레 디지털시스템’ 발명은 누구나 이해하기 쉬운 경제메커니즘을 가지고 있지만 우리 모두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역사 이래 가장 혁신적인 생활 과학적 미래 준비대책의 하나라고 자부합니다. 지혜로운 인류 ‘호모 사피엔스’ ‘호모 사피엔스 사피엔스’ 시대를 지나 인간학의 4차 혁명이라 불리는 미래 지구의 주인이 될 인간과 과학기술의 유기적 융합인 ‘포스트 휴먼(Post human)’, ‘트랜스 휴먼(Trans-human)’ 시대를 열 열쇠라 믿습니다.

자랑스러운 한민족 고유정신인 이타적인 ‘홍익인간’ 관념과 ‘윤리적 자본주의’ 실현대책으로서, 또한 이에 뿌리를 둔 ‘두레’문화의 상부상조정신을 기반으로 한 더불어 사는 포용사회의 상생경제 실현 대책으로서, 한국판 뉴딜 정책인 ‘디지털경제’ 활성화대책으로서 획기적인 발명으로 평가되고 있습니다. (세계 각국의 침략적, 이기적인 ‘쟁’(爭)의 문화보다 한민족의 이타적, 상생적, 평화적인 ‘화’(和)의 문화가 미래세계에는 보다 우수함이 증명)

결론부터 제시한다면 우주는 생명이 생명을 탄생하고 유지하기 위해서는 사랑에 의해서 유지가 될 것입니다. 그러면 생명 유지를 하기 위해서는 먹거리고 그 먹거리는 돈으로 해결이 되지 않을까요. 경제적 안정이 되면 희망이 (우주=생명=사랑=돈=희망) 그 경제적 기본적, 기반적 소비시장은 지역(자영포함)업체인 바, 고객이 늘 평소 필요한 소비를 자신이 원하는 곳에서 구매/서비스를 받으면 바로 그 곳에서 답례로 주어지는 한국디지털진흥원, 국민경제사회협의회, 발행한 ‘디지털 쿠폰’으로 생산자, 판매자, 고객 모두(장애인 등)가 하는 일하면서 또 다른 안전한 삶, 여가를 보람된 보람찬 삶, 취약계층(소득의 20% 의무기부)을 도우는 삶‘1인 창업 디지털기업가’로 탄생되어 누구나 ‘마일리지’ 콘셉트의 ‘평생 연금’ 수입이 발생되는 상생형 두레 디지털시스템(특허 취득)입니다. 본 시스템은 코로나 이후의 새로운 직종으로 지역자영업체와 함께하는 ‘플랫폼 사업’으로 모두에게 모범적 비즈니스로 거듭날 것입니다.

■그린 뉴딜형 디지털경제시스템

세계경제 전문가들은 작금의 코로나 19로 세계질서와 먹거리가 급변하는 과정에서 세계질서는 비대면적 장점을 지닌 ‘디지털경제’로 재편성되고 있다고 합니다. 이 맥락에서 디지털경제는‘피할 수 없는 추세이며 우리의 미래!’라며 문재인 대통령도 취임 3주년 국민담화문 발표에서 한국판 뉴딜정책으로서 디지털경제를 강력히 추진하겠다고 하셨습니다.
특히 대한민국의 지속적 혁신성장의 동력으로‘그린 뉴딜(Green New Deal)정책을 제시하고 AC?'코로나 이후(After corona)'의 대한민국은 경제부분에서도 세계의 선진모범 모델국가로 거듭날 계획을 발표하셨습니다. 창의적 아이디어와 조화로운 산업의 융합적 활성화 주장을 한 바 있는데, 상당히 공감대가 조성되고 있는 현실입니다.

그린 뉴딜(Green New Deal)은 세계경제의 마중물이 될 것입니다. 코로나 19사태를 통해 실감하고 있듯이 급변하는 세계정세의 위기를 함께 맞이해야 하는 운명적 인류공동체로서의 삶에 희망의 빛이 될 것입니다. 이는 각 국가 간, 각 민족 간, 각 산업간, 각 경제주체 간 각 구성 원간 공감대를 조성케 하여 상생적, 생명적 인류공동체를 지향하는 세계선도 프로젝트가 될 것입니다.
두레 디지털시스템은 역시 우리가 주체가 되어 작금의 경제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그린 뉴딜형 디지털경제시스템이자 글로벌 시스템입니다.

■4차 산업 혁명형 가치창출 시스템

지금까지의 농경시대나 산업시대가 생산물의 일정한 ’값의 시대‘이었다면, 지금 우리가 달려가는 4차 산업 혁명시대는 지식과 정보가 무한한 가치를 창출하는 ’가치의 시대‘라 할 수 있습니다.
’자유주의‘ 이즘 흐름 속 농경시대와 산업시대를 지나 신자유주의 라 불리는 이즘의 흐름 속 양극화, 고성장, 저고용, 실직대란 등의 굴곡이 많은 초기자본주의를 지나 영국의 대처(Margaret Hilda Thatcher)수상과 미국의 로널드 레이건(Ronald Reagan) 전 대통령이 게으름뱅이 문제란 일성으로 촉발된 ’탐의 경제‘즉 승자독식의 자본주의 경제시대와 선진국의 이해 타산적 ’세계화시대‘를 지나 이제 기술, 산업, 문화, 경계가 사라지고 융합하여 경제를 이끄는 4차 산업 혁명시대의 흐름 속 차별화된 한국형 4차산업 혁명으로서 약자를 도우면서 더블어함께 사는 지속적 ’혁신포용성장‘을 국가 슬로건으로 내세워 세계선도국가로서 세계질서를 재편하겠다는 포부를 정부는 실천해 나가고 있습니다.
홍익인간정신과 두레정신이 승화된 포용국가 건설에 나선 것입니다.

참고로 이 ’4차 산업 혁명‘(4th Industrial Revolusion) 용어는 세계경제포럼의 창시자 중 한분인 클 라우스 슈바프(Klaus Schwab)가 2015년에 포린 어페어의 기고 글에서 처음 사용하였습니다.
지금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한국형 4차 산업 혁명은 창조적 융합이라는 관점에서 ‘산업혁명’ 이라는 표현이 정말 잘 어울린다고 할 수 있는데, 18세기 산업혁명 수준 그 훨씬 이상의 생산 효율 증가는 물론 생산의 가치 나아가 인간적 가치의 증가가 예견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관점에서, 두레 디지털시스템은 4차 산업 혁명형 가치 창출 시스템입니다.

134be4463f39b2cbf79e95cb3ad399dd_1591844
134be4463f39b2cbf79e95cb3ad399dd_1591844
글쓴이 김병호 한국디지털경제진흥원 두레그룹 의장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