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해위험 저수지 보강 사업 추진

산청시대 2021-07-14 (수) 22:56 21일전 226  

0d2390c17bbe379617a4e9b604023d3f_1626270
오부면 왕촌 재해위험 저수지

2022년까지 사업비 105억원 투입
오부 왕촌·대현갈전, 단성 아미랑
집중호우 대비‥185곳 안전점검

 

산청군은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 사전예방과 안전사고 등 위험요소 차단을 위해 재해위험 저수지 보수·보강사업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산청군은 오는 2022년까지 총사업비 105억원을 투입해 정밀안전진단 D등급(미흡)을 받은 재해위험 저수지 중 재해위험이 있는 저수지를 정비한다.
사업대상지는 오부면 왕촌 저수지, 단성면 아미랑 저수지, 오부면 대현갈전 저수지 등 3곳이며, 점골 저수지는 현재 실시 설계 중이다.
군은 분기마다 농업용 저수지 185곳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상태가 좋지 않은 저수지는 별도의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한다.
지난 2015년부터 올해까지 계속사업으로 D등급을 받은 왕촌 저수지를 비롯한 8곳의 저수지 보수·보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가운데 하양, 강정, 월곡, 큰골, 배평전 저수지 5곳은 사업을 완료했다.
재해위험 저수지 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집중호우 시 우려되는 저수지 붕괴, 사면 유실 등을 예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누수방지를 통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 및 확보도 가능하게 된다. 
한편 이번 재해위험 저수지 정비사업은 행정안전부 재해위험지역 정비사업의 하나로 매년 국비를 지원받아 시행하고 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