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사업 거점시설 ‘산청애뜰’ 개소

산청시대 2023-08-15 (화) 22:45 8개월전 812  
3b8dcb57e2a81bf740aa4953b4b29bea_1692107


상봉·수청마을 입구‥31억원 투입
2,054㎡ 규모‥카페·숙박·체험 시설
주민 경제활동 활성‥자생력 강화

산청군 도시재생사업 거점시설인 ‘산청애뜰’이 개소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산청군은 지난달 26일 산청읍 산청리에서 ‘산청애뜰 개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산청군 관계자와 군의원, 오재원 수계정협동조합 이사장과 상봉·수청마을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개소한 산청애뜰은 지난 2018년 국토교통부가 실시한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마련됐다.
산청군은 ‘산청별곡, 산청에 살어리랏다’로 선정돼 총사업비 180억원 중 국도비 48억원을 확보했으며, 이에 따라 산청군 도시재생사업의 하나로 산청애뜰을 조성했다.
산청애뜰은 ‘산청의 대표적인 뜰(광장)로 자리매김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상봉마을과 수청마을 입구에 있는 산청애뜰은 2,054㎡ 규모로 총사업비 31억원이 투입됐으며, 마을 공동이용시설 2개 동과 관리동 1개 동으로 이뤄졌다.
마을 공동이용시설 1개 동은 2층 규모로 1층은 카페, 2층은 게스트하우스로 구성됐으며 또 다른 마을 공동이용시설은 1층 규모로 체험(약선요리)센터가 운영된다. 
운영·관리는 상봉·수청마을 주민들이 모여 결성한 수계정협동조합이 하게 되며, 수계정협동조합은 운영·관리를 위해 올해 초 숙박업·카페 운영·관리 교육을 이수한 바 있다.
또 수차례 건물 환경정비 및 주민 회의 개최 등 구성원 모두가 협동해 지속적으로 운영·관리를 위한 준비를 해왔다.
오재원 이사장은 “산청애뜰이 상봉·수청마을의 쉼터이자 문화·경제적 공유거점으로 자리매김해 마을의 자생적 성장 기반 확충과 경제활동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마을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청군 도시재생사업은 지난 2020년 도시재생센터 조성공사 착공을 시작으로 마을 주차장 3개소 조성, 노후주택 82채 외관 정비, 보행자 환경 개선을 위한 가로 정비 사업 등을 통해 상봉·수청마을의 기초 생활 인프라를 구축하고 정비했다.
이번 산청애뜰 개소를 끝으로 상봉·수청지구 도시재생사업 준공을 앞두고 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