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국가예산 확보 전초전 나서

산청시대 2024-02-13 (화) 22:11 2개월전 2063  
1b98a943e81015981150a1ff0874d7c7_1707829

한미영 부군수, 중앙부처 방문
신임 인사차 중앙 공무원 찾아
지방교부세·현안사업 국비 건의

산청군은 지난달 25일 한미영 산청부군수와 담당 공무원들이 중앙부처를 찾았다고 밝혔다.
이번 중앙부처 방문은 2024년 지방교부세 확보를 비롯해 현안사업 과 지역소멸위기 극복을 위한 재원확보를 위해 마련됐다.
특히 주요 현안사업 추진의 필요성과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한 중앙지방재정 투자심사 예정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설명으로 공감대를 형성해 국비와 교부세 등 정부 지원을 이끌어 내기 위해 추진됐다.
한미영 부군수 등은 행정안전부 교부세과를 찾아 열악한 재정여건 속에서도 지역현안에 맞는 생활, 안전, 농업정책, 문화관광 등 다양한 사업에 대한 추진과정을 설명했다.
또 교부세는 지역소멸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주춧돌로 교부세의 최대 증액을 적극 요청했다.
행정안전부 재정정책과 관계자와의 자리에서는 2024년 중앙 지방재정투자심사 사업 대상지 등을 설명했다.
기획재정부 방문에서는 산청군의 주요 현안사업추진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국비 지원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산청군은 이번 중앙부처 방문을 계기로 지방교부세와 국가예산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한미영 부군수는 “지역현안 해결과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서는 중앙부처를 직접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과 추진 애로사항 등을 허심탄회하게 논의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며 “앞으로도 지역현안과 국도비 확보가 필요한 사업에 대해서는 중앙부처를 지속적으로 찾는 등 예산확보에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이 게시물은 산청시대님에 의해 2024-02-13 22:13:32 산음마당에서 복사 됨] http://scsnews.kr/bbs/board.php?bo_table=B23&wr_id=1734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