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성토

산청시대 2021-05-27 (목) 01:12 29일전 81  

a0d79f49bd40e407b319702032493ce7_1622045

산청군의회 규탄 결의안 채택
지구촌 전체의 해양환경 파괴
태평양 연안 도시민 생명 위협
정부 실효성 있는 대책 촉구


산청군의회(의장 심재화)는 6일 본회의장에서 정명순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규탄 결의안 채택의 건’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정명순 의원은 결의문 채택 제안 설명을 통해 “일본은 4월 13일 관계 부처 각료회의에서 원전 오염수 125만 톤을 해양방류하기로 최종적으로 결정했다”면서 “우리나라 등 주변국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오염수 처리에 대하여 어떠한 협의와 이해도 구하지 않았으며 지금까지도 방사성 물질의 구체적인 종류와 양을 투명하게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는 인접 국가에 치명적인 위협임은 물론 지구촌 전체의 해양환경 파괴와 태평양 연안 도시민의 생명을 위협하는 행위로서 즉시 철회되어야 한다”고 성토했다.
이에 따라 산청군의회 의원들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을 강력하게 규탄하고 대한민국 정부의 실효성 있는 대책 마련을 촉구한다”고 결의했다.

[이 게시물은 산청시대님에 의해 2021-05-27 01:21:12 자치행정에서 복사 됨] http://scsnews.kr/bbs/board.php?bo_table=B27&wr_id=1843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