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하수도 사업비 408억원 확보

산청시대 2021-11-04 (목) 10:34 2개월전 140  

131609ba503f5f3f686f881661140242_1635989
산청군 공공하수처리장 전경

덕교·대포·월평지구 등 내년 착공
석대지구 공공하수관로 설치 공사
2018~2020년 418억원 이어 투입
하수처리 스마트‥수질 향상 기대

산청군이 내년도 공공하수도 분야 4개 사업에서 국비 등 사업비 408억여원을 확보했다.
18일 군에 따르면 이는 지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확보한 사업비 하수도 분야 사업비 418억여원과 비슷한 규모다.
내년에 산청군이 추진하는 하수도 사업은 ▲산청읍 모고지구(71억원) ▲차황면 상법지구(45억원) ▲단성면 석대지구(126억원) ▲석대지구 공공하수관로(134억원) ▲시천지구(24억원) ▲생초면 노은지구(54억원) ▲삼장면 덕교지구(135억원) ▲삼장면 대포지구(74억원) ▲생비량ㅤㅁㅑㄴ 월평지구(65억원) 등이 대표적이다.
이와 함께 ▲하수관로 정비사업 ▲농어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 ▲하수처리장 확충사업 ▲면단위 공공하수처리시설 신설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정비·유지관리가 시행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신규사업인 덕교, 대포, 월평지구 공공하수도 증설사업은 2022년 착공, 2024년 사업 완료시 현재 하루 190t 수준인 처리량이 하루 500t까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그간 내년도 하수도분야 사업비 확보를 위해 환경부와 낙동강유역환경청, 기획재정부 등 중앙부처에 지속적으로 사업의 타당성과 필요성을 설명해 왔다. 이번 사업비 확보는 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라는 평가다.
현재 산청군은 지난 2018년부터 신천지구와 석대지구 등 6개 지구에서 공공하수도 설치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군은 이들 사업을 통해 노후하수관로 정비사업 등 하수도 시설 개선과 공공하수처리장 확충은 물론 정보통신기술 기반 스마트 하수도 관리체계 구축 등을 추진 중이다.
한편 산청군은 지난 2020년 2월부터 2035년까지 모두 5061억 원이 소요되는 ‘산청군 수도 및 하수도 정비 기본계획(변경)’을 환경부로부터 최종승인 받아 사업을 추진 중이며, 이 사업이 완료되면 상하수도 보급률이 92%를 넘어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게시물은 산청시대님에 의해 2021-11-04 10:35:06 자치행정에서 복사 됨] http://scsnews.kr/bbs/board.php?bo_table=B27&wr_id=2002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