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천강 주민친화형 자연하천으로 복원

산청시대 2017-07-25 (화) 13:24 4년전 2083  

23d17d60c212e7a1343e7076e161aba0_1500956

고향의강 조성사업 270억원 투입 2015년 착공
홍수조절과 생태환경, 주민친화형 공간 조성도

 

‘고향의 강’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 산청군 덕천강 정비 사업이 주민친화형 자연하천으로 추진 복원된다.
산청군은 11일 시천면 사리에서 삼장면 대포리 일원의 덕천강 고향의 강 조성사업이 현재 46%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12월 착수, 2019년 12월을 준공을 목표로 하는 덕천강 고향의 강 조성사업은 지난 1년 반 동안은 치수사업에 집중해 왔다. 하도정비 2.6㎞, 호안정비 2.5㎞, 원리교 리모델링, 양당보 보강, 자연형 여울 등을 시공했다.
사업 하반기에는 치수와 이수 등 홍수조절 기능은 물론 자연석을 이용한 고기집 설치 등 자연생태 회복 기능에 집중 할 계획이다.
특히 덕천강과 남명 조식 선생의 역사적 연결성에 착안, 선비문화를 테마로 한 주민친화형 친수공간도 조성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하천의 자연성 회복을 위해 토사구간에 조약돌을 깔고 자연석을 이용한 고기집을 설치했다. 이는 어류 활동에 필요한 생태환경을 개선 복원한다.

 

[이 게시물은 산청시대님에 의해 2017-07-25 13:28:51 자치행정에서 복사 됨] http://scsnews.kr/bbs/board.php?bo_table=B27&wr_id=358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정치
자치행정
선비학당